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저탄고지(키토)식단이 가능한, 성수동 수제버거 '바스버거' BAS BURGER

슬기로운 키토생활

by 성수동호랭이 2021. 6. 12. 21:09

본문

반응형

저탄고지(키토) 식단이 가능한, 성수동 수제버거 '바스버거' BAS BURGER

성수동에 위치한 수제버거집을 다녀왔습니다. 상호는 바스버거, 성수동에만 있는 매장은 아니고 서울 여기저기 있는 것 같습니다. 사실 성수동 한복판에 살면서도 맛집을 찾아다니는 편이 아니다 보니 이 집도 처음 가본 집이네요. 식사시간이 전혀 아닌 오후 4시~4시 반경 방문했음에도 홀이 반이상 많이 차 있어서 놀랐습니다. 특히 여성분들이 많았고, 의외로 가족단위도 있었습니다. 포장 손님도 많은 걸 보니 서울숲 피크닉 가기 전에 들르시는 분들도 많은 듯했습니다.

 

 

바스버거 성수점은 서울숲역과 뚝섬역 사이에 있습니다. 뚝섬역에서 조금 더 가깝겠네요. 뚝섬역 7번 출구로 내려서 쭉 길을 따라 골목 안으로 들어오면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습니다.

 

깔끔한 블랙에 심플한 상호가 눈에 띕니다. 야외 테이블이 있었는데 오늘은 날이 정말 한여름처럼 덥다 보니 나와서 드시는 분들은 없었습니다.

 

야외 테이블은 8명 착석이 가능한 공간입니다. 야외이다 보니 테이블 사이에 칸막이는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야외에서도 대략적인 메뉴와 맥주의 종류, 가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근처에 제스티 살룬이 있다 보니 바스 버거의 와사비 마요 쉬림프 버거가 궁금해서 검색해봤습니다. 아무래도 제스티 살룬과는 다른 스타일인듯하여 이번엔 대표급인 더블바스버거를 주문하기로 합니다. 

내부에 한번 더 메뉴판이 크게 부착되어 있습니다. 이 메뉴판 아래가 주문과 계산을 하는 카운터입니다. 그리고 카운터 뒤로 버거를 만드는 주방이고, 옆으로 버거를 내어 주십니다. 바스 플레터도 있고 무엇보다 다양하고 재미있는 쉐이크 종류도 눈에 띄었습니다. 쉐이크를 고르고 싶지만 식단에 맞지 않기에 버거와 버거 세트만 주문해서 먹기로 합니다. 버거를 고르고 다양한 토핑도 추가할 수 있는 옵션이 있습니다. 이번엔 토핑은 추가하지 않았지만 다음엔 계란 프라이, 베이컨 정도는 추가해 보고 싶네요.

 

저와 짝꿍은 더블바스버거, 더블바스버거 세트를 주문했고, 음료는 제로콜라로 변경했습니다. 버거를 주문하고 계산을 끝내면 진동벨과 빈 종이 접시를 주십니다.

 

종이 접시의 용도는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바로 셀프 무한 리필 감자칩입니다. 버거를 기다리는 동안 감자칩을 담고, 원하는 소스와 함께 먹으면서 기다릴 수 있습니다. 소스는 케첩, 마요네즈, 허니 머스터드, 후추 정도가 있으며 별도의 플라스틱 소스 용기에 담을 수 있습니다. 버거를 주문하신 후, 버거를 먹으면서, 버거를 먹고 나서도 계속 마음껏 먹을 수 있습니다. 주변에도 이 감자칩을 자주 가져다가 드시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감자칩 옆 셀프바에는 포크와 물티슈, 냅킨, 물컵, 얼음물들이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감자칩과 감자튀김을 좋아하는 짝꿍을 위해 저희도 조금 담아와 봤습니다. 저도 한두 조각 맛을 보니 바삭바삭 고소하니 맛있었습니다. 특히 감자와 마요네즈의 조합을 좋아하는데, 이곳 마요네즈는 오뚜기 마요네스의 그 맛이 아닌 좀 더 오리지널에 가까운 맛이라 더 좋았습니다. 성분은 클린 하지 않은 속세의 마요네즈는 오랜만인데 정말 너무 맛있어서 담아오고 싶었습니다.

방문 전에는 몰랐는데 배달도 가능합니다. 물론 제가 사는 성수동도 가능합니다. 퇴근길에 들러 포장해도 되고 정말 귀찮은 날엔 배달도 좋을 것 같습니다. 매장은 우측 사진에 보이는 정도의 공간입니다. 제 옆라인 한 줄 정도 찍히지 않아 안 나온 상태이며 밖에 테이블 8명 자리가 있다는 것도 참고해주시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이때 시간이 4시 반 정도였으니 피크 시간대에는 웨이팅이 상당하겠구나 싶었습니다.

 

 

생각보다 오래 걸리지 않아 저희가 주문한 더블바스버거 2개와 제로콜라, 감자튀김이 등장했습니다. 네, 그런데 버거가 뭔가 좀 다르게 보이죠? 바삭 고소한 노릇노릇 번이 보이지 않고 온통 초록 초록한 이 녀석이 저희가 주문한 버거가 맞습니다.

 

저희는 더블바스버거를 프로틴 버거로 변경했습니다. 프로틴버거란, 기존의 햄버거에서 위아래 번을 잎채소로 변경하는 버거를 뜻합니다. 미국에서 시작된 변형 버거 옵션으로, 요즘엔 서울에서도 몇몇 수제버거 브랜드에서 변경 가능한 메뉴입니다. 참고로 청담동 다운타우너에서도 변경해서 먹었던 적이 있습니다.

 

키토 식단에 도움이 되는 건 두말할 필요가 없으며, 키토 식단을 하시는 분들이 아니더라도 밀가루를 피하고 탄수화물을 멀리 함과 동시에 더 많은 채소를 챙겨 먹을 수 있어 건강에 더 도움이 될 수 있는 옵션입니다. 보통 메뉴판에 기재되어 있지 않은 경우가 많으니 미리 방문하실 버거집의 옵션을 확인해 보시고 주문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그런 더블바스버거 프로틴버거 버전의 맛이 너무 좋았습니다. 햄버거 왕 쌈이라고 해야 맞을까요. 하하. 잘 구워진 패티의 깊은 풍미와 치즈, 소스, 싱싱한 레터스, 양파, 토마토의 조화가 너무 맛있었습니다. 이 괜찮은 수제버거집에 왜 이제야 오게 된 걸까 하며 짝꿍과 신나게 흡입했습니다.

 

더블바스버거는 기본으로 패티가 2장이라서 빵이 없어도 크게 허전하지 않았습니다. 버거 안에 치즈와 소스의 맛이 좋아, 빵이 없어도 맛으로 크게 아쉽지 않았습니다. 조금 아쉬운 하나를 꼽자면 감싼 레터스의 양이 조금 더 많았으면 하는 정도였습니다. 맛있고 건강한 옵션 변경도 가능한 성수동 수제버거 '바스버거' BAS BURGER, 키토 식단을 하시거나 다이어트하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 들러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

 

건강하고 활기 넘치는 삶을 위해 노력하시는

모든 분들을 응원하며 이번 글을 마칩니다.

 

 

 

 

제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구독 / 좋아요 부탁드려요! :D

다양한 의견이나 문의 리플도 환영입니다!

(비로그 인도 구독과 좋아요가 가능합니다~^^)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